LH, 양주 옥정신도시 지원시설용지 9필지 추첨방식 공급

안선영 기자입력 : 2021-01-27 08:29
2월15일 신청, 16일 추첨…22~26일 계약체결 예정

공급토지 위치도[사진=LH 제공]


LH는 양주 옥정신도시 내 지원시설용지 9필지(7만5499㎡, 1010억원)을 추첨방식으로 공급한다고 27일 밝혔다.

이번에 공급하는 지원시설용지의 필지별 면적은 5849~1만2903㎡, 공급 가격은 78억~166억원으로 3.3㎡당 426만~459만원 수준이다. 건축제한사항은 건폐율 70%, 용적률 300%이다. 교육연구시설과 업무시설, 문화 및 집회시설 등을 건축할 수 있다.

양주 옥정신도시(706만㎡)는 계획인구 10만명의 경기북부 대표 거점 지역이다. 2019년 지구내 지하철 7호선 연장 공사가 시작됐으며, 향후 GTX-C노선 개통이 예정돼 있어 교통여건이 개선되고 있다.

이외에도 구리~포천 고속도로 및 3번국도 우회도로, 수도권 제2외곽순환도로 등 기개통된 도로망을 이용하면 잠실까지 40분, 강남까지 1시간 내 진입 가능하다. 이번에 공급하는 지원시설용지는 양주IC에서 약 2km 떨어져 있어 차량 접근이 용이하다.

지구 내 공동주택 입주율이 50%가 넘고 공동주택용지 매각률이 90%에 육박하는 등 배후수요가 풍부하며, 이번 지원시설용지 공급을 통해 자족기능도 강화될 전망이다.

이번 공급 필지는 LH 청약센터를 통해 필지별로 신청할 수 있으며, 신청예약금은 각 3억~8억원이다. 대금납부 방법은 3년 유이자 분할납부 조건이다.

공급 일정은 2월15일 신청 및 16일 추첨을 거쳐 22~26일 계약체결 예정이다.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