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날씨 예보] 소한 얼음 녹이는 '대한'...낮 최고기온 11도

이승요 기자입력 : 2021-01-20 08:21

[사진=연합뉴스]


절기상 대한인 20일 수요일은 전국이 맑은 가운데 낮부터 차차 구름이 많아지겠다. 낮에는 따뜻한 남서풍이 유입되면서 기온이 큰 폭으로 오르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전국 대부분 지역의 낮 최고기온이 전날보다 5~8도가량 크게 올라 영상의 기온분포를 보이며, 한파특보가 해제되겠다.

북서쪽에서 유입된 찬 공기의 영향으로 아침 출근길은 매서운 추위가 이어지겠다.

경기동부, 강원내륙과 산지, 일부 충북북부, 경북북부내륙과 산지는 아침 최저기온이 영하 15도 안팎까지 떨어지겠다.

그밖의 중부내륙과 경상권내륙, 전북동부내륙에서 영하 10도 내외의 분포를 보이겠으나, 낮부터 따뜻한 남서풍이 유입되면서 기온을 회복하겠다.

이날 낮 최고기온은 5~11도로 예보됐다.

내일(21일)은 서해상에서 동진하는 기압골의 영향으로 아침부터 제주도에서 비가 내리기 시작해 오후 늦게 전국으로 확대되겠다.

이번 강수는 대부분 비로 내리겠으나 기온이 낮은 경기북부, 강원내륙과 산지에는 비 또는 눈으로 내리는 곳이 있겠다.

내일 아침 최저기온은 -6~4도, 낮 최고기온은 6~13도로 예상된다.

한편 24절기 가운데 마지막 스물네번째 절기인 대한은 '큰 추위'라는 뜻의 절기지만 실제로는 소한이 가장 춥다. "춥지 않은 소한 없고 포근하지 않은 대한 없다", "소한의 얼음이 대한에 녹는다"라는 속담처럼 소한보다 대한이 덜 춥다.
컴패션 [당장 오늘 먹을 것도 없었는데...], 코로나19재난구호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