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중대본 "성남 모란종합시장 방문자 코로나19 검사받아야"

홍예신 기자입력 : 2021-01-18 19:00

코로나19 확산에 모란민속5일장 휴장 [사진=연합뉴스]



중대본(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은 서울, 경기, 인천 등 수도권 전체 주민들에게 긴급재난문자를 발송, 경기도 성남시 소재 모란시장 내 모란종합시장 상가 방문자는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감염검사를 받아달라고 부탁했다.

18일 오후 5시 28분쯤 중대본은 긴급재난문자를 통해 지난해 12월 30일부터 올해 1월 18일(오늘)까지 모란종합시장을 방문한 사람들은 거주지 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감염검사를 받아야 한다고 알렸다. 이는 해당 장소 확진자 발생에 따른 접촉자와 이동경로(동선) 등에 대한 역학조사도 겸한 것으로 풀이된다.

앞서 경기 성남시는 모란종합시장(중원구 성남동)과 관련해 최근 2주일 새 14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힌 바 있다.

검사 대상자는 최근 20일 동안의 시장 방문자다. 특히 확진자 발생 관련 점포를 따로 특정하지 않은 데다 증상이 없는 경우라도 감염검사 대상이 됨에 따라, 향후 대규모 인원에 대한 검사가 이뤄질 것으로 예상된다.

아울러 이날 성남시는 모란시장 내 란이네, 형제상회, 임실댁 등 3곳 식당이 지난 1월 2일부터 14일까지 13일 동안 확진자 동선에 노출됐다며 해당 업소들에 대해서는 소독이 완료됐다고 밝히기도 했다.
컴패션 [당장 오늘 먹을 것도 없었는데...], 코로나19재난구호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