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본 모바일 교통카드 나왔다"... 전국 버스·지하철 이용 지원

강일용 기자입력 : 2021-01-18 07:44
포스트페이 앱으로 간편하게 모바일 교통카드 발급
우정사업본부가 코레일과 제휴해 '포스트페이×R+' 모바일 교통카드 서비스를 18일 출시했다.

18일 우본에 따르면, 포스트페이 앱을 통해 간편하게 포스트페이×R+ 모바일 교통카드를 발급받고, 수수료 없이 필요금액을 충전한 후 이용할 수 있다. 우체국 이용이 처음인 고객은 포스트페이를 통해 비대면으로 간편하게 계좌를 개설한 후 포스트페이×R+ 모바일 교통카드를 사용하면 된다.

모바일 교통카드는 전국 버스․지하철‧철도(창구구매)‧고속도로 등에서 이용이 가능하다. 탑승 시 스마트폰 잠금을 해제하지 않아도 화면만 켠 채로 교통단말기에 태그만 하면 결제가 되어 편리하다. 교통카드 충전내역과 월별, 기간별, 교통수단별 이용내역 등을 앱으로 확인할 수 있고 필요 시 충전금액에 대한 환불도 가능하다.

특히 후불교통카드 이용이 어려운 학생들은 우체국 계좌로 용돈을 받아 포스트페이 앱으로 교통수단을 이용하고, 간편결제(우편결제, 제로페이)를 이용해 택배를 보내거나 편의점 등 제로페이 가맹점에서 물건을 구매할 수 있어 용돈관리에 활용할 수 있다.

우본은 포스트페이×R+ 출시를 기념해 출시일인 1월 18일부터 2월 19일까지 서비스 이용자 중 추첨을 통해 100명에게 3000원의 충전금을 지급한다.

박종석 우정사업본부장은 "포스트페이를 이용한 용돈관리를 통해 계획적인 지출습관을 형성하고 모바일금융에 대한 이해를 높이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사진=삼성전자 제공]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