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경원, 진중권 만나 “즐겁고 의미있는 시간”

신승훈 기자입력 : 2021-01-17 20:20
나 의원 공격받을 때 편들어 줘..."고마웠다고 인사차"

[사진=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 인스타그램]

서울시장 보궐선거 출마를 선언한 나경원 전 의원이 16일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를 만난 것으로 알려졌다.

진 전 교수는 이날 본인의 페이스북을 통해 “나경원 의원이 근처에 왔다가 우리 집에...커피 한잔 마시며 그동안 고생한 얘기를 들었다”면서 “나 의원 공격받을 때 내가 편들어 준 적이 있는데 그 때 고마웠다고 인사차”라고 전했다.

이에 나 전 의원은 “즐겁고 의미있는 시간이었다”고 답글을 남겼다.

앞서 진 전 교수는 지난 10월 나 전 의원의 더불어민주당이 나 전 의원 자녀의 입시 비리 의혹을 제기하자 “내로남불의 극치”라며 “조국·추미애·김용민에게 해야 할 이야기를...”이라고 지적한 바 있다.
컴패션 [당장 오늘 먹을 것도 없었는데...], 코로나19재난구호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