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인도도 코로나 백신 접종 개시…3억명 우선 접종

이봄 기자입력 : 2021-01-16 15:55

[로이터=연합뉴스]

인도가 16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시작했다.

나렌드라 모디 총리는 이날 오전 화상 연설을 통해 인도 내 백신 접종 시작을 공식적으로 알렸다.

모디 총리는 "인도는 세계 최대 규모의 백신 접종을 시작하게 됐다"며 "이는 코로나19 종식을 위한 시작"이라고 말했다.

누적 확진자 수가 1000만명을 넘어선 인도는 지금까지 두 종류의 백신에 대해 긴급 사용을 승인한 바 있다. 현지 업체 세룸인스티튜트(SII)가 만드는 아스트라제네카-옥스퍼드대 백신(코비실드)과 현지 업체 바라트 바이오테크의 백신(코백신)이다.

인도는 우선 의료진 1000만명부터 백신을 접종할 계획이다. 이후 접종은 경찰, 군인, 공무원 등 방역 전선 종사자 2000만명으로 확대된다. 이어 50대 이상 연령층 또는 50대 이하 합병증 만성 질환자 등 2억7000만명에 대한 접종이 진행된다.

우선 접종 대상자 수는 3억명 수준이다. 인도 전체 인구 13억8000만명 가운데 20% 남짓한 수로, 당국은 오는 7월까지 이들에 대한 접종을 마칠 계획이다.

인도는 이번 접종 개시를 계기로 세계 코로나19 백신 공급의 '허브'로 자리매김할 전망이다. 인도는 세계 최대 복제약 수출국이자 세계 백신 생산의 60%가량을 맡은 핵심 제약 공급국으로 코로나19 백신도 대량 생산할 예정이다.

초반 백신 보급은 전국 3000개 접종소에서 진행된다. 접종 첫날 약 30만명의 의료진이 백신을 맞게 된다.

인도 당국은 이달 말까지 접종소 수를 5000곳으로 늘리고 3월까지는 1만2000곳 이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APFF2021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