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F푸드 모노키친, 간편식 ‘간사이풍 소고기 스키야키’ 출시

조재형 기자입력 : 2021-01-15 14:10

LF푸드의 가정간편식(HMR) 브랜드 모노키친 신상품 ‘소고기 스키야키’.[사진=LF푸드]


LF푸드의 가정간편식(HMR) 브랜드 모노키친이 신상품 ‘소고기 스키야키’를 선보인다.

LF푸드가 고급 일식당에서 맛볼 수 있는 전골요리 메뉴 소고기 스키야키를 마켓컬리를 통해 출시했다고 15일 밝혔다.

소고기 스키야키는 일본의 전통 전골 요리다. 지역마다 조리 방식이 다르다. 모노키친의 간사이풍 소고기 스키야키는 고기를 살짝 익힌 후 육수와 각종 채소, 두부, 유부 주머니를 졸여내 특유의 깊은 국물 맛이 특징이다.

1.8mm의 두께로 자르고 특제 소스로 양념을 재운 소고기 목심과 유부 주머니, 연두부 튀김, 아삭아삭한 채소가 한데 어우러졌다.

김병주 LF푸드 상품기획개발팀 팀장은 “외식에서 비싸게 즐기던 소고기 일품요리를 간편조리만으로 가정에서 근사하게 즐길 수 있는 신상품을 출시하게 됐다”고 말했다.

APFF2021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