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 신속한 제설작업으로 출근길 정상

(포항) 최주호 기자입력 : 2021-01-07 10:09
제설장비 17대, 염화칼슘 90t, 공무원 등 200여 명 투입

제설차량이 제설작업을 하고 있는 모습. [사진=포항시 제공]

경북 포항시는 7일 새벽부터 내린 눈으로 인해 출근길 ‘교통대란’이 발생하지 않도록 오전 2시부터 주요 출근길과 국지도 68호선(죽장~상옥.기북), 소티재, 지방재929호선, 영일만항 등 주요 도로에 대한 대대적인 제설작업을 펼쳤다고 밝혔다.

이번 제설작업에는 17대의 제설차량과 염화칼슘 90t, 200여 명의 인력이 긴급 투입됐으며 신속한 제설작업으로 교통사고, 출근길 교통대란 등은 발생하지 않았다.

한편, 시는 현재 약 1cm 정도의 눈이 내린 것으로 추정하고 있으며, 지속되는 강추위로 기온이 낮에도 영하까지 떨어짐에 따라 주요도로에 결빙이 생겨 교통이 혼잡해지는 것을 막고자 제설작업을 실시하고 지속적으로 상황을 모니터링 할 방침이다.

포항시 관계자는 “주요 도로 등에 긴급 제설작업을 완료했지만 커브길, 고갯길 등은 추운 날씨로 인해 재차 결빙될 우려가 있어 안전운전에 유의하시기 바라며, 교통 혼잡을 피하고자 대중교통을 이용해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컴패션 [당장 오늘 먹을 것도 없었는데...], 코로나19재난구호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