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고객 행동도 AI 분석…'맞춤형 상품' 추천

서대웅 기자입력 : 2021-01-07 10:07

[사진=우리은행]


우리은행은 은행권 최초로 고객행동 정보를 인공지능(AI)으로 분석해 고객별 맞춤형 상품을 추천하는 '빅데이터를 활용한 고객행동 기반 개인화 마케팅'을 실시한다고 7일 밝혔다.

기존에 활용한 고객 인적·거래정보 등 정형데이터와 △상담내역(음성) △입출금내역(텍스트) △인터넷·스마트뱅킹 이용내역(로그) 등 모든 채널의 비정형 고객행동정보를 AI로 분석해 맞춤형 상품을 추천한다. 고객은 영업점이나 스마트폰을 통해 관심을 두고 있던 상품을 추천받을 수 있다.

이를 위해 우리은행은 비정형 데이터를 정비하고, 기존의 정형 데이터와 결합해 고객행동 정보 통합 데이터베이스를 구축해 AI 마케팅 모델을 개발했다. 또 AI 마케팅 모델을 마케팅 시스템과 연계해 실적 집계, 모델 성능평가, 모델 재훈련(Re-training)까지 자동으로 이뤄지는 통합 마케팅 체계를 구축, 모든 채널에 반영했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이번 빅데이터를 활용한 고객행동 기반 개인화 마케팅을 통해 고객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컴패션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