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더나, 2분기 韓2000만명분 공급 시작...문대통령 발표 확인

최지현 기자입력 : 2020-12-30 10:11
보도자료 통해 전날 청와대 발표 재확인해 정확한 공급 시기·배분 물량은 밝히지 않아
미국 제약사 모더나가 우리 정부와의 코로나19 백신 공급 논의를 재확인했다. 내년 2분기부터 2000만명분(4000만회분)의 백신 물량을 공급한다는 것이다.
 

문재인 대통령.[사진=연합뉴스]


29일(현지시간) 모더나는 보도자료를 통해 "한국 정부와 코로나19 백신 4000만회분 또는 그 이상의 물량을 공급하기 위한 논의를 했음을 확인한다"고 발표했다.

모더나는 이어 "이는 가능한 한 빨리 대중에 백신을 공급하려는 한국 정부의 목표를 지원하려는 것으로 제안 조건에 따라 2021년 2분기부터 배포를 시작할 것"이라고 했다.

이와 같은 발표 내용은 전날 우리 정부가 공개한 모더나와의 백신 공급 합의 내용과 동일하다.

전날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에 따르면, 지난 28일 문재인 대통령은 스테판 반셀 모더나 최고경영자(CEO)와 직접 통화해 우리나라에 모더나가 개발한 백신 'mRNA-1273' 2000만명분을 공급하기로 합의했다.

이는 앞서 정부의 협상 물량보다 2배 늘어난 규모며, 우리 정부의 전체 백신 확보 물량은 종정 3600명분에서 5600만명분으로 확대했다.

다만, 이날 모더나의 발표는 백신 공급 시기를 "내년 2분기부터 시작하겠다"고만 밝혔을 뿐, 구체적인 공급 계획을 전하진 않았다.

이에 따라 모더나의 백신 공급 시기가 내년 2분기 첫 달인 4월일지, 아니면 2분기 마지막 달인 6월일지 여부가 불확실할 뿐 아니라, 전체 물량을 한 번에 납품할지 아니면 2분기 3개월 동안 나눠 공급할지 등의 공급 물량 배분 문제도 아직 파악할 수 없다.
 

모더나가 개발한 코로나19 백신 'mRNA-1273' 포장 박스.[사진=AP·연합뉴스]


GROUND OPEN 구독 누르면, 경품이 쏟아진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