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NA] 싱가포르 10월 외국인 입국, 전월 대비 41% 증가

쿠보 히데키 기자/ [번역] 이경 기자입력 : 2020-12-03 14:40

[사진=싱가포르정부관광국 홈페이지]


싱가포르에 올 10월 입국한 외국인 수는 전월 대비 41% 증가한 1만 3391명이었다. 다만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 확산을 방지하기 위한 입국제한이 이어지고 있어, 방문자 수는 전년 동월의 약 153만명을 크게 밑돌고 있는 실정이다.

싱가포르정부관광국(STB)이 발표한 통계에 의하면, 10월 국가·지역별 입국자 수는 중국이 3169명으로 최다. 인도네시아(2424명)와 말레이시아(1409명)가 그 뒤를 이었다. 일본은 513명으로 6번째로 많았다.

이번 통계는 체류기간이 1년 미만인 단기여행자를 대상으로 했다. 육로로 입국한 말레이시아인, 귀국한 싱가포르인, 영주권(PR) 소지자, 장기체류비자 소지자, 공항 환승객 등은 포함되지 않았다.

GROUND OPEN 구독 누르면, 경품이 쏟아진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