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기업 50대직원 회사서 숨진채 발견…부인 살해뒤 극단선택 추정

조현미 기자·최의종 인턴기자 입력 : 2020-11-23 16:24

서울 중구에 있는 대기업 소속 직원 부부가 회사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서울 중구에 있는 대기업 직원이 회사 앞 인도에서 숨진 상태로 발견됐다. 이 직원 아내도 회사 내부에서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23일 서울 중부경찰서 등에 따르면 휴일인 전날 오후 4시 35분쯤 중구에 있는 한 대기업 사옥 앞 인도에 50대 직원 A씨가 숨져 있는 것을 건물 보안요원이 발견해 신고했다.

A씨 부인도 이 건물에 있는 사무실에서는 흉기에 찔린 것으로 추정되는 상처를 입고 숨진 상태로 발견됐다. 

이 회사 법무팀 소속인 A씨는 이날 "살기 힘들다"는 취지로 말한 뒤 집을 나온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사무실에서 부인을 살해한 뒤 사망한 것으로 추정된다.

경찰은 자세한 사건 경위를 조사 중이다. 중부경찰서 관계자는 "사건을 수사 중이나 구체적인 내용은 밝힐 수 없다"고 밝혔다.
GROUND OPEN 구독 누르면, 경품이 쏟아진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