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총리 "유통물류센터 집단감염, 선제적 방역 중요"...코로나19 방역 점검

원승일 기자입력 : 2020-11-21 14:41
서울 마켓컬리 장지물류센터, 강남구 보건소 잇달아 찾아

정세균 국무총리가 21일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현장 점검차 서울 송파구 마켓컬리 장지물류센터를 방문해 김슬아 대표(오른쪽)로부터 설명을 들으며 현장을 둘러보고 있다.[사진=연합뉴스]

정세균 국무총리가 21일 "지난 5월 유통물류센터에서 코로나19가 집단적으로 발생한 이후 지금은 집단감염이 발생하고 있지 않는데 이는 우연이 아닌 필연으로, 정부와 업계가 각별히 노력했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정 총리는 이날 서울 송파구에 위치한 마켓컬리 장지물류센터와 강남구 보건소를 잇달아 방문해 코로나19 방역 상황을 점검하고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이번 방문은 코로나19가 재확산되고 있는 상황에서 업무 특성상 접촉과 이동이 빈번한 유통물류센터와 유동인구가 많은 강남구의 코로나19 방역 현장을 점검하기 위해 이뤄졌다.

정 총리는 "강남구는 학원, 회사, 클럽·주점 등이 밀집해 유동인구가 많은 곳이기 때문에 수능시험과 연말연시를 앞두고 더욱 철저한 방역이 필요하다"며 "최근 수도권을 중심으로 코로나19가 다시 확산하고 있어 걱정이 큰데, 이런 때일수록 선제적이고 창의적인 방역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어 "지방자치단체 최초로 도입된 강남구의 감염병관리센터가 성공적으로 운영돼, 다른 지자체에 모범이 되고 코로나19 극복에 큰 힘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GROUND OPEN 구독 누르면, 경품이 쏟아진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