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글로비스, '선·화주 상생 우수 기업' 국내 유일 1등급

김지윤 기자입력 : 2020-11-20 16:17
국적선사 이용률·상생협력 실천 등서 최우수 "해운산업 발전 위한 책임·역할 다하겠다"
현대글로비스는 '선·화주 상생 우수 기업' 인증제도에서 우수 화주 부문 1등급을 받았다고 20일 밝혔다.

우수 선·화주 기업 인증제도는 해양수산부가 선·화주 간 상생협력과 해상 수출입 경쟁력 강화를 위해 올해 처음 도입한 정책이다.

선주와 화주의 상생경영 노력, 공정거래 준수 여부, 해운산업 기여도 등을 한국해양진흥공사가 종합적으로 심사해 선발한다.

선정된 기업에는 정부의 다양한 지원이 제공된다. 화주는 수출입기업 및 국제물류주선사업자를 대상으로 하며, 이번 첫 인증에서 1등급을 받은 화주 기업은 현대글로비스가 유일하다.

현대글로비스는 국내 선·화주 상생을 위한 국적선사 이용률과 상생협력 제도 실천 현황, 해운법·공정거래법 등 법률 준수성, 국내 경제 및 해운산업 발전 공헌도에서 최우수 평가를 받았다. 

실제 현대글로비스는 수출 화물의 국적선사 이용 비율과 장기 운송계약 체결 비중을 지속적으로 높여 국내 선사들의 안정적인 화물 확보를 돕고 있다. 또 화물 수출을 시작한 이후 국적선사 주요 항로의 물동량을 꾸준히 확대해 국내 해운산업이 기본 체력을 갖추는데 이바지하고 있다. 

한편, 이날 부산 부산진구 롯데호텔에서 열린 인증서 수여식에는 문성혁 해양수산부 장관, 김정훈 현대글로비스 대표이사 등 관계자 20여명이 참석했다.

현대글로비스 관계자는 "앞으로도 국내 선·화주 기업 상생협력과 해운산업 발전을 위한 책임과 역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20일 부산 부산진구 롯데호텔에서 열린 인증서 수여식에서 문성혁 해양수산부 장관과 김정훈 현대글로비스 대표이사(오른쪽)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현대글로비스 제공]


컴패션_미리메리크리스카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