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남기 "정부 부동산 대책, 시장에 반하지 않는다"

임애신 기자입력 : 2020-11-09 16:04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9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질의를 듣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9일 "(정부의 부동산 정책이) 시장에 반한다고 생각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홍 부총리는 이날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해 "부총리가 전세를 구하지 못할 정도로 전세 대란이 심해졌다"며 추가 대책을 묻는 홍준표 의원의 질문에 "추가 대책보다는 기존에 발표한 대책을 착실히 시행하는 것이 우선이라고 생각한다"고 답했다.

홍 부총리는 "매매 시장은 보합세와 안정세를 보이는데 전세시장은 가격이 내려가지 않고 불안정성을 보이고 있다"며 "정부는 기존에 발표한 대책을 착실하게 추진하면서 추가로 전세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부처별 아이디어 회의 중"이라고 설명했다.

홍 부총리는 그러면서 "(정부의 정책이) 부동산 시장에 반하는 것은 없다고 본다"며 "(홍 의원이) 임대차3법을 염두하고 말씀하신 것 같은데 선진국은 우리보다 강한 강도로 관련 법을 시행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이어 "(임대차 3법이) 일시적으로 전세 시장에 영향 미치는 것은 맞다고 보지만 수많은 전세 세입자가 안정적으로 계약 갱신에 의해 연장한 것도 함께 고려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GROUND OPEN 구독 누르면, 경품이 쏟아진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