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국감] 김용익 이사장 “의료체계 개선 위해 건보공단 직영병원 추가 설립 필요”

김태림 기자입력 : 2020-10-20 18:24

김용익 국민건강보험공단 이사장이 20일 서울 여의도 국회 보건복지위원회에서 열린 국민건강보험공단, 건강보험심사평가원 국정감사에서 의원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김용익 국민건강보험공단 이사장은 건강보험 직영병원 추가 설립이 필요하다며 국회에 협조를 요청했다.

김 이사장은 20일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국정감사에서 “건보공단 일산병원처럼 민간병원보다 낮은 가격으로 질 좋은 의료 서비스를 제공하는 직영병원을 전국적으로 확충할 계획이 있냐”는 김원이 더불어민주당 의원 질의에 이같이 답변했다.

김 이사장은 “공공병원이 전국에 분포해 의료자원과 의사가 전국적으로 고루 분포되도록 하는 것이 현재 의료체계를 개선하는 데 있어 핵심적인 부분이라고 생각한다”면서 “건보공단은 (의료행위) 원가 계산과 표준진료 모델 개발을 위해 3~4개의 공단 직영병원을 갖기를 오래전부터 희망해왔다”고 말했다.

이어 “일산병원과 같이 표준진료를 할 수 있는 지방의료원을 시도당 1~2개씩 신설하고, 현재 있는 공공병원도 획기적으로 기능과 시설을 보강해서 제 역할 할 수 있게 도와줘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 이사장은 “앞으로 일반 의료뿐 아니라 방역이나 응급의료의 문제를 풀어가고 필수의료를 공급해나가는 실마리가 됐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한다. 금년 중으로 긍정적인 결론이 나오길 기대한다”며 국회에 협조를 거듭 당부했다.
컴패션_미리메리크리스카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