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공항에 이틀만에 또 불법드론...항공기 2대 회항

김해원 기자입력 : 2020-09-28 21:37
인천국제공항에 또다시 불법 드론이 떴다는 신고가 들어왕 항공기 2대가 김포국제공항으로 회항했다. 불법 드론 때문에 항공기 5대가 회항한 지 이틀 만이다. 

28일 인천국제공항공사에 따르면 이날 오후 6시 59분부터 7시 44분까지 약 45분간 모든 항공기의 이착륙을 중단했다. 이 사이 여객기 1대와 화물기 1대가 인천공항에 착륙하지 못하고 김포국제공항으로 회항했다. 오후 6시 47분께 한 시민이 인천공항 근처에서 드론으로 의심되는 물체가 날고 있다는 신고가 들어오면서다. 경찰은 신고를 받은 뒤 바로 현장으로 출동했지만 해당 드론은 찾을 수 없었다. 

공사 관계자는 "확인 결과 실제 드론이나 드론을 날린 사람을 발견하지 못했다"며 "김포공항으로 회항했던 항공기도 곧 돌아올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달 26일에도 인천공항 인근에서 드론이 날고 있다는 신고가 경찰에 두 차례 접수됐다. 이에 여객기 1대와 화물기 4개 등 항공기 5대가 인천공항에 착륙하지 못하고 김포공항으로 방향을 돌렸다. 
 

[사진 = 연합뉴스 ]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