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기남·김현석·고동진 등 삼성 CEO "비대면 협업 중요"

장은영 기자입력 : 2020-09-24 22:24
삼성전자 최고경영진(CEO)이 코로나19로 인한 위기 상황이 지속되는 가운데 직원들을 독려했다. 이들은 "앞으로 비대면 소통과 협업이 중요해질 것"이라고 말했다.

24일 삼성전자에 따르면 김기남 부회장(DS부문장, 반도체), 김현석 사장(CE부문장, TV·가전), 고동진 사장(IM부문장, 휴대폰·통신장비)은 최근 사내 통신망을 통해 직원들에게 메시지를 전달했다.

김기남 부회장은 "경제성장이 둔화되고 바이러스가 우리 생활의 일부가 돼 모든 삶의 양식이 새롭게 변화하는 뉴노멀 시대"라며 "마음의 거리는 줄이도록 노력하면서 함께 케어(Care)하는 따뜻한 조직문화를 만들어 가자"고 말했다.

김현석 사장은 "앞으로 영상, 비대면 업무 지시, 재택근무 등 근무 환경이 많이 변화할 것으로 예상된다"면서 "개인의 책임이 늘고 비대면 소통·협업과 업무 효율이 더 중요해질 것"이라고 강조했다.

고동진 사장은 "위기와 기회는 늘 공존하고 개방과 협력을 확대해 시련을 기회로 만들어야 한다"며 "코로나19 위기를 기회로 만들기 위해 경영진과 임직원 소통 확대와 신속한 의사결정이 요구된다"고 말했다.
 

[사진=삼성전자 제공]


2020리얼블록체인포럼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