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 대통령 "연평도 피격...충격적 사건으로 매우 유감"

신승훈 기자입력 : 2020-09-24 17:31
"북한 당국 책임 있는 답변과 조치 취해야"
문재인 대통령은 24일 노영민 비서실장, 서훈 안보실장으로부터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상임위 회의결과와 정부대책을 보고받고 "충격적인 사건으로 매우 유감스럽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북한군의 북측으로 넘어온 우리 국민을 사살한 후 훼손한 데 대해 "어떤 이유로도 용납될 수 없다"며 "북한 당국이 책임 있는 답변과 조치를 취해야 한다"고 말했다고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전했다. 

문 대통령은 군에 "경계태세를 더욱 강화하고 생명 안전을 보호하기 위한 만반의 태세를 갖추라"고 지시했다.
 

연평도 실종 공무원 탑승했던 어업지도선 무궁화 10호. 24일 오후 인천시 옹진군 소연평도 해상에서 실종됐던 해양수산부 공무원이 탑승했던 어업지도선 무궁화 10호가 정박해 있다. 군과 정보 당국은 24일 서해 최북단 소연평도에서 실종된 공무원이 월북을 시도하다 북측 해상에서 표류했고, 이후 북측의 총격을 받고 사망한 것으로 결론 내렸다. [사진=연합뉴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