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진공, 디지털혁신본부 신설‧정책연구본부 독립…조직개편 단행

신보훈 기자입력 : 2020-09-24 16:14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은 소상공인 디지털 전환 지원과 연구 전문성을 강화하기 위해 내달 1일부터 조직 개편을 단행한다고 24일 밝혔다.

소진공은 한국판 뉴딜 등 정책적 뒷받침을 위해 디지털혁신본부 신설했다. 기존 정책연구본부는 소상공인정책연구센터로 독립시켰다. 기존 6본부 22실은 6본부 22실 1연구센터로 개편됐다.
 

[사진=소진공]


신설되는 디지털혁신본부는 스마트혁신실, 빅데이터실, 정보화지원실로 구성된다. △소상공인 빅데이터 관리 △통합 플랫폼 등 디지털 기반 인프라 구축 △스마트 기술 보급 등을 통한 소상공인 디지털 전환 지원을 전담한다.

소상공인정책연구센터는 소상공인 연구의 전문성과 독립성을 확보한다. 포스트 코로나 시대와 4차 산업혁명 등 대내외 환경변화에 대응하는 정책개발 기반을 구축할 예정이다.

기존 인재경영팀은 인재혁신실로 승격한다. 정책 환경변화에 대응하고 디지털 지원 역량을 갖춘 인재를 양성해 나갈 계획이다.

조봉환 소진공 이사장은 “이번 조직개편은 소상공인 디지털화 지원 강화와 효과적인 정책발굴을 위한 연구 체계를 구축하는데 초점을 맞췄다”며 “공단은 급변하는 유통 환경 속에서 소상공인과 전통시장이 탄력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역할에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2020리얼블록체인포럼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