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파기환송심 첫 공판 마친 은수미 성남시장

유대길 기자입력 : 2020-09-18 16:55

[사진=연합뉴스]



은수미 성남시장이 18일 오후 경기도 수원시 영통구 수원고등법원에서 열린 파기환송심 첫 공판을 마치고 나오고 있다.

은 시장은 조직폭력배 출신이 대표인 기업으로부터 차량 편의를 받아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로 당선무효형인 벌금 300만원에 처해졌으나, 대법원은 지난 7월 9일 원심을 깨고 사건을 수원고법으로 돌려보냈다.
 
2020리얼블록체인포럼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