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제12회 DMZ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 파주서 개막

(수원)김문기 기자입력 : 2020-09-17 10:27
33개국 122편의 다큐멘터리 상영... 개막작 김정인 감독의 '학교 가는 길'

개막작 스틸컷 '학교 가는 길'[사진=경기도 제공]


제12회 DMZ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가 17일 오후 7시 메가박스 파주출판도시에서 막을 올린다. 오는 24일까지 메가박스 백석에서 33개국 122편의 다큐멘터리가 상영되며, 일부 프로그램은 유튜브와 영화제 홈페이지를 통해 볼 수 있다.

개막식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제한된 초청 인원만 입장한 가운데 배우 성훈과 아나운서 임현주의 사회로 진행된다. 현장에 참석하지 못한 관계자와 관객을 위해 네이버 TV를 통해 생중계된다.

개막작 '학교 가는 길'의 김정인 감독을 비롯한 초청 감독과, 조동희 김경묵 고희영 김지하 박광수 김영덕 등 본심 심사위원이 참석한다. 주요 외빈으로는 오석근 영화진흥위원회 위원장, 김동호 강릉국제영화제 조직위원장 외 주요 국제영화제 집행위원장과 영화계 인사들이 자리하며, 최만식 경기도의회 문화체육관광위원장 외 채신덕·김경희·손희정 의원도 함께 한다.
 


개막식의 시작을 알리는 축하공연은 판소리의 현대적인 해석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이날치 밴드와, 앰비규어스댄스컴퍼니의 춤이 어우러지는 공연이 영상으로 제작돼 선보인다.

이어 영화제 조직위원장인 이재명 지사의 영상 메시지가 공개된다. 박양우 문체관광부 장관과 영화제 부조직위원장인 최종환 파주시장, 이재준 고양시장도 영상으로 인사를 대신한다.

개막작인 '학교 가는 길'은 서울 강서구 특수학교 설립 추진 과정에서 장애자녀를 둔 학부모들과 지역 주민들의 갈등을 담고 있는데, 함께 살아가는 사회에 대해 묵직한 주제를 던지는 작품이다.

제12회 DMZ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는 철저한 방역수칙 준수 아래 심사위원과 작품 관계자 등만 참가할 수 있다.

이와 함께 코로나 시대 다큐멘터리의 현재를 탐구하는 무관중 포럼과 DMZ랜선영화관 ‘다락(Docu&樂)’, 다큐멘터리 교육프로그램 ‘독 스쿨(Doc School)’을 유튜브 ‘DMZ영화제’ 채널과 영화제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한다.

다큐멘터리산업 관계자에게 제작과 시장진출을 지원하는 행사 ‘DMZ인더스트리’는 21~24일 온라인 개최한다. 영화제 마지막 날인 24일에는 기존의 폐막식 행사를 축소해 고양시 메가박스 백석에서 오후 7시, 7개 부문 16개 상을 발표하는 시상식을 진행한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