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현모 KT 사장 상반기 보수 6억6000만원…황창규 회장 22억원

노경조 기자입력 : 2020-08-14 18:35

구현모 KT 사장. [사진=KT]


구현모 KT 사장이 올 상반기 보수로 6억6000만원을 받았다.

KT는 14일 공시한 반기보고서에서 구 사장에게 급여 2억4900만원, 상여 4억300만원 등을 지급했다고 밝혔다. 지난 3월 말 취임 이후 6월까지 약 3개월치 보수다.

퇴임한 황창규 전 회장은 상반기 총 22억5100만원을 수령했다. 이는 급여 1억4200만원, 상여 6억2900만원에 퇴직금 14억7400만원이 더해진 액수다.

KT는 이사회는 “상여는 전년도 경영성과를 종합적으로 평가해 지급했으며 퇴직금은 주총에서 승인된 규정에 따랐다”고 설명했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