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 대지고 1학년생 코로나19 확진...전교생 '원격 수업'

이동훈 기자입력 : 2020-08-11 19:12
접촉자 검사 결과 늦은 오후 나와 가족은 '무증상'
용인 대지고등학교 학생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확진됐다.
 

[사진=연합뉴스 제공]


경기 성남시는 11일 공식 채널을 통해 경기 용인시 수지구에 위치한 대지고등학교에 다니는 1학년생 A군이 코로나19 검사 결과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날 확진 판정으로 대지고등학교는 1학년과 3학년 학생들의 등교를 중지하고 원격으로 수업을 대체했다. 현재 국내 고등학교는 코로나19 확산 방지 및 방역 대책에 따라 등교 인원 3분의2 이하 제한이 걸려 있어서 2학년생은 원격수업을 받고 있었다.

경기 용인시 수지구 보건소 관계자는 "코로나19에 확진된 A군은 전날 등교해서 담임교사에게 '몸 상태가 좋지 않다'고 이야기한 뒤 귀가했다. 그러고 나서 분당제생병원에서 검사를 받았다. 검사 당시에도 발열 증상이 있었다"고 했다.

방역 당국은 A군과 접촉했던 사람들(담임교사·학생 30명)에 대한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했다. 검사 결과는 늦은 오후에 나올 예정이다.

역학조사 결과는 양호했다. 다른 학급 및 2~3학년 학생과는 접촉하지 않았다. 가족들의 상태도 양호하다. A군의 부모와 죽전고등학교 3학년생인 형은 무증상을 보였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