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간당 90㎜ 폭우 내린 양주...양주역 침수

차현아 기자입력 : 2020-08-10 21:22

[사진=연합뉴스 제공]
 

10일 오후 호우 경보가 내려진 양주시에서 양주역이 물에 잠겨 퇴근길 시민들이 불편을 겪었다. 

이날 양주시에 따르면 오후 5시경 양주시 일부 지역에 시간당 90㎜의 강한 비가 쏟아졌다.

이에 따라 양주역과 인근 도로, 장거리 사거리 등 시내 곳곳이 물에 잠기는 피해가 발생했다. 도로와 역이 물에 잠기며 퇴근길 시민들의 불편도 잇따랐다.

시는 오후 6시40분 경 "양주시에 발생한 집중호우로 하천 수위가 급상승해 범람 우려가 있으니 위험지역에서 대피하라"는 문자를 발송했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