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형 LG 올레드 TV, 유럽 소비자평가서 첫 1위 올랐다

류혜경 기자입력 : 2020-08-10 10:00
LG 올레드 갤러리 TV, 시중 60개 제품 중 최고 평점…단점 '없음'
LG전자가 올해 출시한 'LG 올레드(OLED; 유기발광다이오드) TV' 신모델이 유럽 소비자매체의 성능평가에서 첫 1위에 올랐다고 10일 밝혔다.

최근 스페인 소비자매체 오시유 콤프라마에스트라는 TV 성능평가에서 'LG 올레드 갤러리 TV(55GX)'에 시중의 동급 제품 60개 가운데 최고 평점을 부여했다. 이 제품은 LG전자가 지난해 출시한 올레드 TV 2종(55C9, 55B9)과 함께 공동 1위 제품으로 선정됐다.

평가단은 이 제품이 화질과 음질·시야각·사용 편의성 등 평가 항목 전반에서 우수하다고 언급하며 '최고 평가' 마크를 부여했다. 단점을 표시하는 항목에서는 "부정적인 결과가 없다"고 했다.

이번 평가는 전 세계 올레드 TV 판매량의 절반에 육박하는 유럽 지역의 소비자매체에서 2020년형 LG올레드 TV를 처음으로 평가한 데 의미가 있다. 


남호준 LG전자 HE연구소장 전무는 "압도적인 올레드 기술 리더십을 기반으로 보다 많은 고객에게 LG 올레드 TV만의 차별화된 디자인과 성능을 알려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LG전자 모델들이 'LG 올레드 갤러리 TV'를 보고 있다. [사진=LG전자 제공]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