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부동산 정책 1% 부족 발언...의도 와전돼”

신승훈 기자입력 : 2020-08-09 18:23
"경기도, 녹지훼손·택지개발 허용하지 않을 것"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최근 본인의 ‘부동산 정책 1% 부족’ 발언과 관련해 “의미와 의도가 와전됐다”고 밝혔다.

이 지사는 9일 본인의 페이스북을 통해 “이 발언은 관료들은 대통령의 ‘부동산으로 돈 벌지 못하게 하겠다’는 방침에 맞는 정책을 내야 하고, 부동산으로 돈 못 벌게 하려면 조세 등으로 불로소득을 철저히 환수하면 되는데 관료들이 대체로 잘하고 있지만, 1% 부족하다”면서 “1%라는 극히 작은 구멍에도 큰 투기 압력이 생긴다는 것이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번 부동산 정책은 안타깝게도 대통령의 의지와 철학에 1% 못 미치며, 작은 틈새지만 투기압력으로 투기억제목적 달성이 어렵기 때문에 1% 부족함조차 틀어막는 적확(的確)하고 강력한 조치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 지사는 “향후 경기도는 기본주택 공급용 외에 일반분양을 위한 녹지훼손이나 택지개발은 원칙적으로 더 이상 허용하지 않을 것”이라고 했다.

이어 “도심 재정비를 포함한 원도심 주거환경개선에 힘쓸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재명 경기도지사 [사진=경기도]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