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 총리 대전 코스모스아파트 찾아 "진심으로 위로의 말씀"

원승일 기자입력 : 2020-08-01 13:37
현장 점검, 피해·복구 현황 보고 받아 대전 코스모스아파트 2개동 1층 28세대·차량 78대 침수
정세균 국무총리는 1일 “기록적인 폭우로 큰 피해를 입은 이재민을 비롯한 대전 시민 여러분께 진심으로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고 전했다.

정 총리는 이날 대전 코스모스아파트를 찾아 피해 현장을 점검하며 이 같이 말했다. 대전시는 지난달 28일부터 30일까지 누적 강수량이 309㎜에 달했다. 지난 30일 새벽 집중호우로 대전 코스모스아파트는 2개동 1층 28세대와 차량 78대가 침수됐다.

정 총리는 현장 통합지원본부를 방문해 서철모 대전시 행정부시장으로부터 집중호우 피해 및 복구 현황을 보고 받았다.
 

정세균 국무총리가 1일 오전 20년 만의 기록적 폭우로 1층 28세대가 침수되는 등 피해가 속출한 대전 서구 코스모스 아파트를 방문해 허태정 대전시장(왼쪽)의 설명을 들으며 현장을 살피고 있다.[사진=연합뉴스]

정 총리는 “대전시·소방·육군 등 공직자들의 노고가 많고, 여러 단체에서 자원봉사를 통해 힘을 보태주셔서 감사하다”며 “이것이 바로 우리 대한민국의 자부심”이라고 격려했다.

현재 대전시는 군부대와 자원봉사자들이 환경 정비와 현장 방역, 생필품 지급 등을 하고 있다.

정 총리는 “재난은 미리 예방하는 것이 최선이지만 그렇지 못했을 때는 임시방편이 아닌 항구적인 대책이 필요하다”며 “행정안전부와 대전시가 지혜를 모아 재발방지를 위한 확실한 대책을 마련해달라”고 말했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