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당, 여의도연구원 새 원장에 '개혁보수' 지상욱 임명

김도형 기자입력 : 2020-06-29 17:00
미래통합당이 29일 당 싱크탱크인 여의도연구원 원장에 지상욱 전 의원을 임명했다.

통합당은 이날 오후 비상대책위원회 회의와 여의도연구원 이사회를 열고 원장 인선안을 의결했다고 밝혔다.

지 원장은 곧 조직 개편을 시작으로 여연에 대한 전면적 개혁 작업에 나설 계획이다.

지 원장은 지난 20대 총선 서울 중·성동을에서 당선돼 국회에 입성했지만, 21대 총선에서 낙선했다.

지 원장은 뚜렷한 개혁보수 성향으로 통합당 대권주자인 유승민 전 의원과 줄곧 정치적 행보를 함께했다.

지 원장은 20대 국회의원 임기가 종료되는 지난달 29일 "새로운 세상을 여는 개혁보수의 길을 포기하지 않겠다"며 "'물방울이 돌을 뚫는다(水滴石穿) '는 말처럼, 부서져도 한 걸음 한 걸음 나아가겠다"고 밝혔다.

당명 개정과 당 홍보 전반을 책임질 홍보본부장에는 김수민 전 의원이 임명됐다.

김 전 의원은 국민의당 비례대표로 공천을 받아 20대 국회의원을 지냈고 지난 총선에서 통합당으로 옮겨 충북 청주 청원에 출마했으나 낙선했다.
 

29일 서울 중구 다산로에 마련된 미래통합당 중구성동을 지상욱 국회의원 후보 선거사무소에서 지 후보(오른쪽)와 통합당 유승민 의원이 대담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