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트럭버스, ‘만 라이온스 시티 E‘... 상용차 부문 최고 디자인상

유진희 기자입력 : 2020-06-06 22:56
만트럭버스그룹의 차세대 전기버스 ‘만(MAN) 라이온스 시티 E’가 오토모티브 브랜드 콘테스트에서 상용차 부문 최고 디자인상을 받았다고 5일 밝혔다. 우아하면서도 독창적인 디자인이 높은 평가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오토모티브 심사위원단은 “경량화, 교통약자를 위한 배려, 인체공학적인 운전석 설계 등 기능적인 디자인이 높은 수준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오토모티브 브랜드 콘테스트는 자동차 브랜드의 유일한 국제 디자인 시상식으로 독일 디자인 위원회에서 주관한다.

앞서 만 라이온스 시티 E는 ‘iF 디자인 어워드 2020’ 등에서도 다양한 상을 받은 바 잇다.

한편 만 라이온스 시티 E는 배출가스가 없는 도심형 전기 버스로 12m 단일 모델과 18m 굴절 모델, 두 가지로 개발됐다. 고급 배터리 셀 기술을 이용해 18m 굴절 모델 기준 최대 480kW 배터리 성능을 구현한다. 한 번 충전으로 최대 270km에 이르는 거리를 주행할 수 있다.
 

만트럭버스그룹의 차세대 전기버스 ‘만(MAN) 라이온스 시티 E’. [사진=만트럭코리아 제공]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