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동진 평론가와 함께한 '프랑스여자' 특별 CV…성황리 개최

최송희 기자입력 : 2020-06-03 13:50

[사진=롯데엔터테인먼트 제공]

영화 '프랑스여자' 특별 CV 시사회가 성황리에 개최됐다.

지난 1일 오후 롯데시네마 월드타워에서는 이동진 평론가와 함께하는 특별 GV시사회가 진행됐다. 이동진 평론가와 김희정 감독, 김호정 배우가 참석해 '프랑스여자'에 대한 다양한 이야기를 전해 관객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앞서 이동진 평론가는 '프랑스여자'에 대해 “예민하고도 밀도 높은 작품이다. 표면적으로 나누는 대화와 뒤에 감춰진 감정 사이에서 긴장감이 이어지는, 바닥이 드러나지 않는 마음 속 심연에 대한 영화”라고 리뷰를 전해 기대를 모은 바 있다.

김호정은 '프랑스여자'의 시나리오에 대해 “굉장히 강렬하고 섬세한 시나리오, 이미 만들어진 영화를 글로 정리한 듯한 느낌이 들었다”며 극찬을 전했고, 김호정 배우를 캐스팅한 이유에 대해 김희정 감독은 “’미라’는 김호정씨 뿐이었다”라고 무한한 신뢰를 보내 눈길을 끌었다.

“예전부터 굉장히 프랑스여자 같은 이미지를 갖고 있다”고 덧붙인 김희정 감독에게 김호정은 “사실 프랑스어를 한 마디도 하지 못한다”고 대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동진 평론가와 김호정, 김희정 감독의 토크가 끝나고 난 뒤에는 영화를 관람한 관객들의 질의응답과 이에 이동진 평론가의 해설이 더해져 뜻 깊은 시간이 이어졌다.

한편 영화 '프랑스여자'는 20년 전 배우의 꿈을 안고 프랑스 파리로 떠난 '미라'(김호정 분)가 서울로 돌아와 옛 친구들과 재회한 후 과거와 현재를 넘나들며 꿈과 현실이 교차하는 특별한 여행을 하는 이야기다. 4일 개봉.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