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축은행중앙회 SB톡톡플러스 '신원증명 간소화' 혁신금융서비스 지정

김형석 기자입력 : 2020-05-28 17:05
오는 12월 간소화 출시…다수계좌 개설 제한 해소
저축은행중앙회는 28일 자체 개발한 모바일 뱅킹 앱 'SB톡톡플러스'의 비대면 신원증명 간소화 서비스가 금융위원회의 혁신금융서비스로 지정됐다고 밝혔다. 혁신금융서비스 지정은 저축은행 업계에서 처음이다.

SB톡톡플러스를 통한 비대면 신원증명 간소화 서비스는 생체인증을 통해 복잡한 신원증명 절차를 간소화했다. 고객이 여러 저축은행의 계좌를 개설할 때 중복적인 실명확인 절차를 반복해서 거칠 필요가 없게 된다.

그동안 SB톡톡플러스 이용고객은 한 개의 모바일뱅킹 앱에서 이뤄지는 금융거래임에도 금융실명거래법에 따라 계좌를 개설할 때마다 실명확인증표 사본 제출, 타행계좌이체인증, 휴대폰 본인확인, 고객정보 입력 등의 중복적인 비대면 실명확인절차를 반복해야 했다.

현재 SB톡톡플러스에서 실명확인을 하기 위해서는 10개 화면에서의 확인절차를 거쳐 5분 이상이 소요되지만, 서비스가 시행될 경우 생체인증을 위한 1개의 화면에서 5초 이내로 처리시간이 획기적으로 단축될 예정이다.

저축은행중앙회 관계자는 "업권 공동 모바일 앱을 통한 실명확인 간소화는 전금융권에서 유일하게 가능하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며 "오는 12월 출시를 목표로 하고 있다"고 말했다.

저축은행중앙회 SB톡톡플러스 이용화면.[사진=저축은행중앙회 제공]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