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바이오코아, 진단키트 美 FDA 승인

김태림 기자입력 : 2020-05-22 15:10

바이오코아 코로나19 진단키트 이미지. [사진=바이오코아 제공]



분자진단 기업 바이오코아는 미국 식품의약국(FDA)으로부터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진단키트의 긴급사용승인(EUA)을 받았다고 22일 밝혔다. 오상헬스케어와 씨젠, 에스디바이오센서 등에 이어 국내 업체로서는 7번째 긴급사용 승인이다.

바이오코아는 미국 FDA 승인에 앞서 국내 식품의약품안전처에서도 긴급사용승인과 수출용 허가를 획득한 바 있다.

바이오코아는 현재 국내는 물론 독일, 이탈리아, 스페인, 인도, 사우디, 가나 등 전 세계 20여 개국에 수출을 진행하고 있다. 미국 FDA 긴급사용승인을 계기로 미국 수출이 늘어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 제품은 실시간 유전자 증폭(RT-PCR) 방식으로 코로나19 감염 여부를 확인하는 진단키트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