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일레븐에서 제로페이 사용하면 ‘오뚜기밥’ 준다

서민지 기자입력 : 2020-04-30 14:34
소비심리 촉진 및 가계부담 완화…지역화폐 이용 활성화 기여 기대

[사진=세븐일레븐 제공]

편의점 세븐일레븐이 30일 코로나19로 인해 위축된 소비 심리 촉진과 함께 지역화폐 사용 활성화를 위한 고객 프로모션을 마련했다.

세븐일레븐은 다음 달 1일부터 15일까지 서울 지역 전 가맹점에서 제로페이로 5000원 이상(술, 담배, 서비스 제외) 구매시 ‘오뚜기밥210g’ 무료 교환쿠폰 증정 행사를 진행한다. 제로페이를 통한 일반 계좌 결제뿐만 아니라 제로페이 연계 서울사랑상품권도 사용 가능하다.

이용 방법은 구매하고자 하는 상품을 고른 후 세븐일레븐 모바일앱(세븐앱) 적립 바코드 제시 후 제로페이로 결제하면 세븐앱으로 ‘오뚜기밥210g’ 교환 쿠폰이 지급된다. 단, 이벤트 혜택은 1일 1회 한정된다.

세븐일레븐은 이번 ‘제로페이 결제 프로모션’이 위축된 소비심리를 되살리고 가계 부담 완화에 기여할 뿐만 아니라, 지역화폐에 대한 고객 인식 확대와 함께 이용을 활성화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세븐일레븐은 고객 반응을 살핀 후 서울 외 지역으로까지 지역화폐 프로모션을 확대할 계획이다.

4월 들어 서울사랑상품권 구매가 크게 늘면서 편의점에서의 제로페이 이용률도 크게 증가하고 있다. 세븐일레븐에 따르면 이달(4월1일~4월29일) 제로페이 매출은 전월 동기간 대비 무려 5배 이상(403.0%) 증가했다. 주요 이용 품목으로는 도시락, 삼각김밥 등 간편식과 간식류(스낵 등) 매출이 높았고 가공우유, 맥주, 라면, 냉장·냉동식품 등도 수요가 컸다.

김영혁 세븐일레븐 디지털혁신부문장은 “코로나로 인해 지쳐있는 국민들에게 힘을 주고, 지역 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해 이번 프로모션을 기획했다”면서 “지속적으로 소비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행사를 준비해 고객의 경제 부담 완화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