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스토아, 전라북도 사회적경제기업 제품 판로 확대 업무협약 체결

윤경진 기자입력 : 2020-03-30 17:08
SK스토아가 지역 사회적경제기업 활성화에 발 벗고 나섰다.

SK스토아는 전라북도와 전라북도 경제통상진흥원과 '사회적경제기업 제품의 경쟁력 강화와 유통 판로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협약식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세 기관이 상의해 비대면으로 진행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전라북도 지역 사회적경제기업의 홈쇼핑 방송 진출뿐만 아니라 E-커머스 상품판매도 적극적으로 지원하게 된다.

SK스토아는 오는 4월 한달 안에 서류심사를 거친 기업들을 대상으로 품평회를 진행, 총 3개의 사회적경제기업을 선발하고 제품 컨설팅을 통해 상품 기획부터 판매까지 다각적인 지원에 나선다. 이를 통해 경쟁력 있는 스타 상품을 발굴하고 고객들이 해당 제품을 편리하게 구입할 수 있는 채널을 제공함으로써 향토 기업의 경쟁력을 높이는데 주력한다는 방침이다.

이번 협약체결을 진행한 우범기 전라북도 정무부지사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에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게 되어 뜻깊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조지훈 전라북도 경제통상진흥원 원장은 "SK스토아와 상호 협력 업무협약(MOU)을 체결해 새로운 상생협력을 통해 전라북도 사회적경제 기업들에 새로운 판로기회를 제공하는 허브 역할을 충실하게 이행하겠다"라고 말했다.

윤석암 SK스토아 대표이사는 "전라북도 사회적경제기업 제품과 서비스의 우수함을 널리 알리고, 지자체와 민간기업의 새로운 상생모델을 제시하여 지역사회와 함께 발전하는 친구 같은 기업으로 성장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SK스토아 로고[사진=SK스토아]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