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브로드, 대구 지역 코로나 블루 극복 성금 전달·힐링 프로그램 편성

윤경진 기자입력 : 2020-03-30 16:50
태광그룹 계열 케이블TV방송사인 티브로드가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민을 위한 힐링에 나섰다.

티브로드는 가장 큰 피해를 본 대구를 위해 지역경제 활성화 캠페인을 진행하고,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4300만원의 성금을 전달했다고 30일 밝혔다. 또한, 전염병 전파에 따른 사회 활동 위축 등으로 인한 우울감인 코로나 블루(우울증)로 힘든 대구지역 시청자들을 위한 힐링 프로그램도 제작, 유튜브와 지역채널 1번을 통해 방송한다.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마음 치료 영상으로 대구의 아름다운 풍광을 담은 '쉼(休)'을 고화질로 제작했다. 봄이 오는 앞산과 팔공산, 대구의 물줄기 신천, 꽃이 피는 수목원 등 봄이 오는 대구의 자연을 소리(ASMR)와 함께 슬로우 콘텐츠 형식으로 제작해 느림의 미학을 통한 삶의 여유와 치유 효과를 제공한다.

MC들이 대구와 관련된 다양한 소재를 직접 체험하는 정보제공 토크 프로그램 '대구를 말할 것 같으면'은 시청자들과 함께 하는 힐링 치료를 주제로 제작해서 4월부터 방송할 예정이다. '웃음 치료'편에서는 한국 웃음리더쉽 연구소 권영복 대표가 웃음치료사로 나서 우울증을 방지하고 치료하는 법을 시청자와 함께 체험한다. '원예 치료'편에서는 스트레스와 우울증에 도움을 주는 반려 식물에 대해 알아보고 원예 활동을 통한 힐링 체험의 기회를 제공한다.

한편, 티브로드는 대구 지역 외 서울 등 타 방송권역에서도 전통시장 및 소상공인을 응원하는 캠페인을 제작 방송 중이다.

송재혁 티브로드 보도제작국 국장은 "장기화 된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 분위기와 풀뿌리 생활경제의 회복을 응원하고자 지역별 명소, 재래시장, 골목상권 등을 차례차례 조명해갈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대구로 말할 것 같으면 '웃음치료' 편[사진=티브로드]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