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남기 "경제 서든스톱 중 재난수당 지급, 엇박자 정책 가능성"

최다현 기자입력 : 2020-03-25 08:28
"긴급방역·금융안정 등 단계적 대응방안 추진으로 피해 최소화"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경제 위기 중 재난수당 등 대규모 긴급부양책 지원을 병행하는 게 엇박자 정책이 될 가능성이 있다고 지적했다.

홍 부총리는 25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일부 국가의 경우 경제의 서든 스톱(Sudden Stop)이 사실상 진행되는 상황에서 대규모 긴급부양책, 재난수당 지원을 병행하고 있다"며 "일각에서는 사용처가 없는 사태에서 돈을 푸는 엇박자 정책이 될 가능성을 지적한다"고 밝혔다.

이는 여권을 중심으로 제기되는 재난기본소득 도입 주장이 현 상황과 맞지 않는다는 점을 지적한 것으로 풀이된다.

홍 부총리는 "정책의 효과가 제대로 나기 위해서는 타이밍과 속도가 중요하나 어떤 상황에서 어떤 순서로 정책을 펼쳐나갈 것인가도 관건"이라며 "급하더라도 긴급 방역, 마스크 대책, 세제·금융 패키지, 지역경제 회복지원, 통화스와프·금융안정까지 시퀀스에 맞게 전략적으로 대응방안을 마련하고 추진하는 게 코로나19 피해를 최소화하는 길이라고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사진=기획재정부 제공]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