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타항공, 국제선 이어 국내선도 운항 중단

김해원 기자입력 : 2020-03-21 15:29
이스타항공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여파로 오는 24일부터 한 달간 국내선 전 노선 운항을 중단한다. 

21일 항공업계에 따르면 이스타항공은 24일부터 다음 달 25일까지 김포·청주·군산∼제주 노선을 운항 중단한다. 이스타항공은 지난 9일 일본 정부의 입국 강화 조치로 일본행 운항을 중단했고, 국내선 운항까지 중단하면서 사실상 ‘셧다운(shutdown)’ 상태가 됐다.

이스타항공은 이미 항공권을 예약한 고객의 경우, 인수기업인 제주항공 항공편을 대체편으로 연결한다. 

앞서 에어서울이 이달 초부터 김포∼제주를 제외한 전 노선의 운항을 중단하기는 했지만 국적 항공사 중에 코로나19 여파로 국제선과 국내선의 운항을 모두 접고 셧다운에 들어가는 것은 이스타항공이 처음이다. 

한편, 코로나19 여파로 에어서울과 에어부산, 티웨이항공은 국제선 노선의 운항을 모두 중단하고 국내선만 운항 중이다. 

 

[사진 = 이스타항공 제공 ]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