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농협 하나로마트 5일 마스크 70만장 푼다...오후 2시부터 판매

원승일 기자입력 : 2020-03-05 10:00
농협 7일간 총 520만장 마스크 공급 6일 오전 9시 30분부터 마스크 구매 번호표 배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이 멈추지 않고 있는 가운데 5일 전국 하나로마트에서 총 70만장의 마스크 물량이 풀린다.

농협 하나로유통에 따르면 전국 2219개 하나로마트에서 이날 오후 2시부터 마스크를 판매할 계획이다. 1인당 5장 이내에서 마진없는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다.

농협은 마스크 공적판매처로 지정된 후 2월 27일부터 3월 4일까지 7일간 모두 520만장의 마스크를 공급했다. 하루 평균 74만장 수준의 마스크를 공적 물량으로 푼 셈이다.

판매 가격은 1000원~1만4000원으로 성능이나 부자재 추가 여부 등 원가에 따라 제품별 가격이 다르다. 제품이 같다면 매장이나 지역에 따른 가격 차이는 없다.

6일 오전 9시 30분부터 공적마스크 구매를 위한 번호표를 배부한다. 고객 불편을 최소화하고, 반복 구매를 방지하기 위해서다.

각 지역별 하나로마트 위치 등 기타 자세한 사항은 농협하나로유통 홈페이지와 농협몰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하나로마트서 마스크 판매 기다리는 주민들[사진=연합뉴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