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청도군, 코로나19 격리자 긴급 생필품 배부

(청도) 최주호 기자입력 : 2020-02-27 03:23

격리자 긴급 생필품 배부. [사진=청도군 제공]

경북 청도군은 코로나-19 감염증 확진자와 접촉 가능성으로 일상생활을 하지 못하고 격리 중인 군민을 위해 가장 필요한 물품으로 10만원 상당의 생필품과 전국에서 보내준 후원물품을 자가 격리 가구에 긴급 배부했다고 26일 밝혔다.

1차적으로 자가 격리 통지를 받은 31가구에 생필품을 전달했다. 자가 격리 가구의 지원물품은 쌀, 라면, 즉석조리식품(국, 찌개, 죽, 참치, 장조림, 젓갈류), 김치, 김 등 식료품으로 주로 구성했으며 위생용품과 마스크, 손 소독제도 함께 지원했다.

또한, 지원 가구에 함께 극복하기 위한 응원의 메시지와 자가 격리 생활수칙, 격리자 생활지원비 및 주거비 사업에 대한 안내문도 함께 전달해 격리자의 불편을 최소화하고, 비대면 방식으로 물품을 즉시 수령 할 수 있도록 유선으로 안내해 개인정보 유출 방지에도 최선을 다하고 있다.

이승율 청도군수는 “격리자들이 일상생활의 불편함을 겪고 있음에도 적극적인 협조에 진심 어린 감사 인사와 함께 이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혼신의 힘을 다할 것”이라는 다짐을 서면으로 전달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