휘라포토닉스, ‘데이터센터용 광트랜시버 장착용 AWG 디바이스’로 트래픽 폭증 대비

정석준 기자입력 : 2020-02-21 09:23

[사진=휘라포토닉스 제공]



광소재 전문기업 ‘휘라포토닉스’가 차세대 통신망에 필요한 대규모 데이터센터용 광트랜시퍼 장착용 AWG(American Wire Gauge)디바이스 관련 특허를 출원했다고 21일 밝혔다.

휘라포토닉스는 “이번 특허 출원은 휘라포토닉스와 KOPTI가 공동으로 진행한 프로젝트 결과로 대규모 데이터센터 구축과 광통신 수요가 급증하는 시장의 요구에 따라 독자적인 연구개발을 통해 개발한 기술”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자체 연구소를 통해 데이터용 광트랜시버장착용 AWG 디바이스에 적용될 ‘광트랜시버용 AWG 디바이스 모듈 및 제조방법’과 ‘AWG 디바이스 모듈 및 이를 제조하기 위한 금형장치’ 등 2건의 국내 특허를 출원하고 2건의 국내 특허출원을 통합하여 국제특허(PCT) 출원을 진행 중”이라고 전했다.

업체 관계자는 “본 특허기술을 활용하여 고속 대용량 광트래니버에 장착이 가능한 수직광연결 구조의 100G 및 400G 초소형 평형형 AWG CWDM 칩 및 모듈의 상용화가 목표”라며 “기존사업의 수익구조 개선은 물론 모기업인 코너스톤네트웍스와 협업하여 케이블 TV, 홈쇼핑 인프라 구축 등의 신규영업망 확대와 데이터센터 영업망 확대 및 AWG 신제품 양산등의 WDM 네트웍을 구축한다”고 말했다.

한편, 휘라포토닉스는 광통신소재 전문기업으로 주요사업으로는 PLC의 핵심부품인 Splitter, CWDM, FBG included splitters등을 국내외 통신사에 납품하고 있으며, 최근에는 모기업인 코스닥 상장사 코너스톤네트웍스(0331110)와 차세대 5G, 6G 기술개발을 통해 광융합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