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정부 "폐렴 증상 사망한 서울 관악구 A씨, 현재 코로나19 검사 중"

황재희 기자입력 : 2020-02-18 14:23
30대 한국인 남성…지난달 중국 하이난 다녀온 것으로 알려져

[사진=연합뉴스]

지난달 중국에 다녀온 30대 한국인 남성이 폐렴 증상으로 사망한 사건과 관련해 질병관리본부가 현재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검사를 실시 중이라고 밝혔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는 18일 오후 2시 정부오송청사에서 코로나19 정례 브리핑을 개최하고, 해당 남성에 대한 검사가 진행 중이라고 발표했다.

앞서 소방당국은 18일 오전 9시경 서울 관악구에서 의식과 호흡이 없다는 신고에 따라 현장에 출동해 30대 A씨를 병원으로 옮겼다. A씨는 응급실로 이송돼 심폐소생술을 받았으나 오전 10시 30분께 숨진 것으로 확인됐다. A씨 폐에서는 출혈 흔적이 발견됐으며, 폐렴 증상을 보인 것으로 알려졌다.

정은경 질병관리본부장은 “현재 검사가 진행 중으로, 결과가 나오는 대로 발표하겠다”고 말했다.

해당 의료기관 심폐소생술구역은 현재 방역조치가 완료된 것으로 알려졌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