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하늘·안재홍·옹성우 '트래블러', 오늘(16일) 첫 번째 OST 공개

최송희 기자입력 : 2020-02-16 14:56
강하늘·안재홍·옹성우의 아르헨티나 여행기 '트래블러'의 첫 번째 OST가 오늘(16일) 공개된다.

지난 15일 첫 방송된 JTBC 예능 프로그램 ‘트래블러-아르헨티나’의 첫 번째 OST는 뮤지션 하림의 '떠나지 못할 이유는 없었다'이다. 하림이 여행을 하며 느꼈던 이야기들을 직접 담아 쓴 곡. 자신의 짐을 오롯이 짊어진 채 길 위에서 스스로를 마주한 배낭여행의 경험에서 그는 자신을 떠나지 못하게 만든 이유들은 다름 아닌 자신의 욕심 때문이었다고 노래를 통해 고백한다.

[사진=JTBC 제공]


하림은 여행 욕구를 불러일으키는 경쾌하게 편곡된 밴드 버전과 현지에서 작곡되어 본연의 느낌을 고스란히 담아낸 기타 버전도 함께 발표한다.

대한민국 대표 천재 뮤지션 하림은 본인의 앨범뿐만 아니라 JTBC 음악 예능 프로그램 ‘비긴어게인’ 시즌2와 3, 드라마 ‘눈이 부시게’, tvN 드라마 ‘아스달 연대기’, 영화 ‘적과의 동침’, ‘아가씨’ 등 다양한 분야를 오가며 음악 활동을 펼쳐왔다.

광활한 아르헨티나의 자연과 만나게 될 하림 특유의 감성이 시청자들에 잔잔한 힐링을 선사할 전망이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