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C안양, 2020 시즌 등번호 확정

(안양) 박재천 기자입력 : 2020-02-06 10:51

[사진=안양시 제공]

FC안양(구단주 최대호 시장)이 2020 시즌 선수단의 등번호를 확정했다.

새 시즌 선수단 등번호에는 여러 변화가 있다.

AFC U23 챔피언쉽 우승의 주역인 맹성웅은 8번, 이선걸은 19번 등을 선택하며 변화를 줬다. 팀의 에이스를 상징하는 10번은 우즈베키스탄 출신 윙어 기요소프, 7번은 포항에서 임대로 합류한 권기표의 차지가 됐다.

새롭게 합류한 신인, 신입 선수들의 등번호 역시 눈에 띈다.

신인 공격수 하남은 44번을, 전남에서 임대로 합류한 공격수 김경민은 94번을 선택했다.

골키퍼 정민기는 13번을 새로 선택했다.

GK 정민기는 “평소 쿠르트와(첼시)를 좋아하기 때문에 13번을 선택했다. 또 작년에 김상원(포항) 형이 달았던 번호이기 때문에 좋은 기운을 받고 싶은 마음도 컸다”고 등번호를 선택한 이유를 밝혔다.

김경민은 “대학생이었을 때 내가 프로팀의 관심을 받고 있다는 소식을 9월 4일에 받았다. 

이 밖에 최호정(3번), 유종현(5번), 김형진(15번), 주현재(16번), 이상용(20번) 등 기존 선수들은 지난해 부여받았던 등번호를 올 시즌에도 이어간다.

미드필더 이정빈은 지난해에 이어 다시 한 번 88번을 선택했다. 이정빈은 “지난해 여름에 안양에 임대로 합류하며 받은 번호였는데, 88번이 높은 번호라 특별하고 팬 분들에게 눈에 확 띄는 번호라고 생각했다. 그래서 다시 한 번 선택하게 됐다”고 말했다.

2020 시즌 FC안양 선수단의 등번호는 구단 홈페이지 및 SNS 계정 등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FC안양은 오는 29일 오후 2시, 안양종합운동장에서 전남드래곤즈와 2020 시즌 첫 경기를 치른다.
글로벌 k-방역포럼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