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주뉴스코퍼레이션과 주한중국문화원이 공동 주최하는 2020 환러춘제 한중우호음악회가 12일 서울 종로구 세종문화회관에서 열렸다.

이번 행사는 대한민국과 중국 공통 명절인 설날(춘제)을 앞두고 한·중 간 우호와 협력을 제고하자는 취지로 마련됐다.

2부 행사에서는 대한민국의 대중음악이 오케스트라와 합창단에 의해 클래식하게 재해석됐다.

송창식의 '우리는', 최희준의 '하숙생', 전인권의 '걱정말아요 그대' 등 누구나 따라부를 수 있는 대중가요의 재해석을 감상해보자. 
 

[영상 캡쳐]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