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무선이어폰 '톤 프리' 미국 출시

김지윤 기자입력 : 2020-01-21 15:57
유럽·아시아 등으로 제품 출시 확대 메리디안 오디오 기술 등 적용
LG전자는 최근 프리미엄 무선 이어폰 'LG 톤 프리'를 미국 시장에 출시했다고 21일 밝혔다.

LG전자는 작년 말 이 제품을 국내 시장에 가장 먼저 출시한 데 이어 올해는 미국을 시작으로 유럽, 아시아까지 확대할 예정이다. 국내에서는 'LG 톤플러스 프리'라는 이름으로 출시됐다.

LG 톤 프리는 명품 오디오 업체 '메리디안 오디오'의 신호처리 기술과 튜닝 기술을 적용해 뛰어난 음질을 구현하고 음의 왜곡을 최소화한다고 회사는 설명했다. 이어폰 보관 케이스에는 대장균 등 유해 성분을 줄여주는 자외선(UV)나노 기능이 탑재됐다.

회사에 따르면 이 제품은 5분 충전으로 최대 1시간까지 음악을 들을 수 있고, 완전히 충전했을 때는 연속 6시간 동안 음악을 재생할 수 있다. 또 'IPX4(International Protection)' 등급의 방수 기능을 갖췄다. 

박형우 LG전자 상무는 "프리미엄 사운드는 물론 다양한 편의성을 갖춘 LG 톤 프리로 프리미엄 무선 이어폰 시장을 적극적으로 공략할 것"이라고 말했다.
 

LG전자 모델이 프리미엄 무선 이어폰 ‘LG 톤 프리’를 사용하고 있다. [사진=LG전자 제공]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