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리안위성 2B호, 차질없이 발사 준비 중… 한반도 미세먼지 관측 책임진다

윤경진 기자입력 : 2020-01-20 12:00
세계 최초로 정지궤도에서 동아시아 지역의 미세먼지와 미세먼지 유발 물질들을 주간 상시 관측해 국외 유입 미세먼지의 진원지를 확인하는 천리안위성 2B호가 다음달 19일 발사를 준비하고 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천리안위성 2B호가 발사를 순조롭게 준비하고 있다고 20일 밝혔다.

천리안위성 2B호는 한반도 해역의 녹조와 적조, 유류유출 등 해양오염물질을 관측해 해양환경 보호와 수자원 관리, 해양안전 등 다양한 분야에도 활용할 계획이며, 미국과 유럽의 정지궤도 미세먼지 관측위성과 연계해 글로벌 환경감시체계 구축에도 기여할 예정이다.

지난 5일 대전 항공우주연구원을 출발한 천리안위성 2B호는 6일에 항공운송으로 남미 기아나 우주센터에 도착했다. 천리안위성 2B호와 함께 항우연 연구진들도 기아나 우주센터로 이동해 발사 전 현지 준비절차에 들어갔다.

먼저, 위성본체와 환경‧해양탑재체에 대한 정밀 점검으로 정상상태를 점검하고 발사체(Ariane-5)와 원활하게 접속되는 것을 확인했다. 현재는 위성의 배터리와 추진계에 대한 집중 점검을 수행하고 있다.

천리안위성 2B호는 2월초까지 현지에서 최종점검을 수행하고 이후 발사체에 탑재될 예정이다. 발사 1주일 전에는 발사 리허설을 수행하고, 발사 2일 전에 발사대로 이송돼 2월 19일 발사할 예정이다.

최원호 과기정통부 거대공공연구정책관은 "천리안위성 2B호가 적기에 개발돼 미국, 유럽과 함께 글로벌 환경감시체계 구축에 주도적으로 참여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전 지구적 환경감시와 재난대응 등에서 우리나라가 주요한 역할을 해나갈 수 있도록 위성개발 역량을 지속해서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천리안위성 2B호[사진=한국항공우주연구원 제공]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