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경찰, 설 전․후 종합치안대책 전개

박흥서 기자입력 : 2020-01-20 08:58
취약개소 방범진단 및 총력대응으로 안정된 명절치안 확보

인천지방경찰청 전경[사진=인천지방경찰청]


인천지방경찰청은 설 전․후 안정된 민생치안 확보를 위해 시민이 편안하고 즐거운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20일부터 27일까지 8일간 취약지 방범진단 등 다목적 예방활동을 통해 특별방범활동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인천경찰청은 금융기관·편의점 및 여성1인 업소 등에 대한 방범진단을 실시하여 시설보완 촉구 등 미비점을 보완해 나가고 탄력순찰을 통한 경찰활동을 강화하는 한편, 형사·교통·지역경찰 등 합동 모의훈련(FTX)을 실시하여 현장 대응력을 높여나갈 계획이다.

또한 최근 증가하는 여성범죄에 적극 대처하기 위하여 1인가구 밀집지역 및 여성밀집 거주지역에 대하여 특별방범진단 등 범죄예방활동을 강화해 나간다.

기간 중에는 이미 실시한 방범진단 결과를 바탕으로 경찰관기동대 및 상설중대 등 가용경력을 최대한 동원하여 취약지역 위주의 가시적 순찰활동과 선별적 검문을 강화한다.

또 범죄취약지에 형사 인력·장비 등 총 동원, 강력사건 범죄 예방 및 검거에 주력하고, 금융기관 ․ 금은방 ․ 편의점 및 주택가 침입 강·절도 등을 중점 단속 대상으로 선정, 검거활동을 병행함으로써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경찰활동을 추진해 나간다.

인천경찰청 관계자는 치안 역량을 총 동원해 강·절도 등 민생침해 범죄를 예방하여 시민들이 안전하고 평온하게 설을 보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