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포토]세계 최대 전파망원경 정식 개방

최예지 기자입력 : 2020-01-12 17:20

중국의 구면전파망원경 ‘톈옌’ [사진=신화통신]

2016년 9월 25일부터 시범 운영되어온 중국의 구면전파망원경(FAST) '톈옌(天眼·하늘의 눈)'이 정식 개방됐다고 중국과학원 국가천문대가 11일 발표했다. 톈옌은 세계 최대 규모의 전파망원경으로, 직경 500m에 축구장 30개 크기인 25만㎡ 면적을 자랑한다.

구이저우(貴州)성 첸난(黔南)주 핑탕(平塘)현 산림지대에 건립된 톈옌은 시범운영이 시작된 이후 현재까지 102개의 새로운 펄서(맥동성)를 발견했다. FAST가 공식 개방되면서 펄서 연구에 더욱 박차를 가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를 모으고 있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