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리보는 CES 2020] LG전자, AI 프로세서 탑재한 '리얼 8K' 라인업 확대

백준무 기자입력 : 2020-01-03 10:53
LG전자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세계최대기술전시회 'CES 2020'에서 최신 인공지능(AI) 프로세서를 탑재한 8K TV 신제품을 선보인다고 3일 밝혔다.

오는 7일(현지시간) 개막하는 이번 행사에서 LG전자는 8K TV 라인업을 늘린다. 'LG 시그니처 올레드 8K'는 기존 88형에 77형을 추가하고, 'LG 나노셀 8K'는 기존 75형에 65형을 새로 선보인다.

LG전자 8K TV들이 수평과 수직 방향의 화질 선명도(CM) 값이 각각 90% 수준으로, 상하좌우 어느 방향에서도 생생한 8K 해상도를 구현한다고 회사는 설명했다. CES를 주관하는 미국 소비자기술협회(CTA)의 '8K UHD' 인증 기준도 충족해 해당 인증 로고를 적용한다.

신제품은 유튜브 8K 영상재생 코덱인 AV1, VP9과 함께 HEVC도 내장했다. 8K 영상을 초당 60장 재생하는 HDMI 2.1 포트 4개를 탑재했다.

특히, AI 프로세서 '알파9 3세대'를 적용했다. 2세대보다 데이터 처리 속도와 학습 알고리즘 등이 향상된 3세대 프로세서는 영상의 장르를 인식해 최적의 화질과 사운드를 구현할 수 있다. AI 프로세서를 통해 2K(1920X1080)와 4K(3840X2160) 해상도의 영상을 8K 수준의 화질로 높이는 '업스케일링' 기능도 지원된다.

'LG 씽큐' 기반으로 자연어 음성 인식 기능을 강화해 144개 국가에서 20개 언어로 이용 가능하다. 독자 플랫폼 웹OS에 글로벌 AI 비서인 구글 어시스턴트와 아마존 알렉사를 탑재했으며 애플의 에어플레이2와 홈킷 서비스를 연동시켰다.

박형세 LG전자 HE사업본부장(부사장)은 "'리얼 8K' 해상도는 물론 강력해진 AI 프로세서를 탑재한 8K TV를 앞세워 차원이 다른 화질과 사운드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LG전자 모델들이 인공지능 프로세서 '알파9 3세대'를 탑재한 88형·77형 'LG 시그니처 올레드 8K' 신제품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LG전자 제공]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